• 즐겨찾기 추가
  • 2021.06.14(월) 18:32
광주시-의료기관,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협약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1년 06월 09일(수) 00:00
8일 오전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이용섭 시장이 광주시의사회·산부인과·소아청소년과와 '아이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만들기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광주시 제공
광주시와 광주시의사회 등 광주지역 의료계가 민선 7기 광주시의 핵심 정책인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에 손을 맞잡았다.
광주시는 8일 시청 비즈니스룸에서 이용섭 시장과 박유환 광주시의사회장, 지역내 산부인과와 소아청소년과를 대표해 이현수 미즈피아병원 산부인과 원장과 최창선 아이퍼스트아동병원 소아청소년과 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참여기관들은 시와 함께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를 위한 이해와 협력 증진 ▲임신·출산 친화환경 조성 ▲생애주기별 지원정책 대시민 홍보 ▲통합정보 플랫폼 '광주아이키움' 공유·활용 등 상호 업무협력이 가능한 사항 등에 적극 협력키로 했다.
이를 위해 시와 협약기관은 앞으로 의료기관 방문자를 대상으로 생애주기별 지원정책 종합안내서 제공, 정책홍보영상 상영 등 관련 정보를 시민들이 편리하게 알고 이용할 수 있도록 시민 접점에서 홍보하는 등 실무적으로 협조해 나갈 계획이다.
임신·출산과 직접 관련된 지역 의료기관들과의 협약으로 시의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광주 만들기 정책이 더욱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는 돌봄서비스 책임성과 공공성 강화를 위해 2019년 7월부터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위한 정책 시리즈를 발표하고 만남·결혼·임신·출생·육아돌봄·일생활 균형 등 6단계에 걸친 생애주기별 지원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광주시의 저출산 극복 정책이 가시적 성과로 이어지면서 지난해까지 지속적으로 감소해오던 광주지역 합계출산율이 올해 1~3월 반등, 전년 같은 분기보다 6.8% 늘어났다.
이는 6년 만에 증가세로 돌아선 것으로, 올해 1분기 합계출산율이 증가한 곳은 17개 시·도 가운데 광주가 유일하다.
박유환 의사회장은 "출생아수 감소는 육아·돌봄에 대한 걱정 때문으로 육아·돌봄에 대한 걱정거리를 덜고 지역사회의 편견없는 임산부 배려 문화가 조성된다면 출산율도 높아질 것"이라며 출산 이후 육아·돌봄시설과 서비스 확충을 주문했다.
이용섭 시장은 "이제 저출산이라는 시대적인 문제 해결에 앞장서야 하며, 아이들을 건강하게 키워 지속가능한 미래를 지켜 나갈 수 있도록 모두 힘과 지혜를 모아야 한다"며 "이번 협약이 저출산 문제 극복의 견인차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