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01.26(목) 21:14
강기정 광주시장 "유럽 도시외교로 경제 활력을"

강 시장, 주한유럽연합대사와 19개국 주한대사 접견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2년 12월 09일(금) 00:00
강기정 광주시장이 유럽연합 대사들을 만나 "의향·예향·미향의 도시로 불리는 광주와 도시 간 협력을 통해 긴밀한 관계를 구축하자"고 8일 밝혔다.
강 시장은 이날 시청에서 마리아 카스티요 페르난데즈(Maria CASTILLO FERNANDEZ) 주한유럽연합대사를 비롯해 유럽연합(EU) 19개국 주한대사를 접견하고 이같이 말했다.
강 시장은 광주가 대한민국에서 어떤 의미를 갖는 도시인지, 어떤 매력과 강점을 가진 도시인지를 설명하고 광주와 유럽 간 도시외교 협력 강화를 제안했다.
강 시장은 "광주는 대한민국 최초로 노벨평화상을 수상한 김대중 전 대통령의 정치적 고향이자 불의에 맞서는 정의로운 DNA를 가진 의향의 도시로 불린다"며 "5·18은 광주의 민주화운동을 상징하는 역사이고, 광주는 민주주의의 도시로 분명히 자리잡고 있다"고 소개했다.
이어 "그 오월의 가장 중심지였던 5·18민주광장에는 아시아문화전당(ACC)이 자리잡고 있다. 광주가 예향의 도시로 불리는 이유이기도 하다"며 "2014년부터 미디어아트 창의도시로 지정돼 다양한 예술 활동을 하고 있으며, 음악·미술 등 남다른 예술적 성취를 이룬 도시다"고 밝혔다.
특히 "이제 광주는 민주주의의 도시, 문화도시를 넘어 경제활력의 도시로 나아가고 있다"며 "인공지능(AI)과 자동차, 문화가 꽃피우는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실리콘밸리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 시장은 "유럽연합의 여러 나라와 도시외교를 통해 소통하고 교류하길 바란다"며 내년에 열리는 광주비엔날레에 초청의 뜻을 전했다.
마리아 카스티요 페르난데즈 주한유럽연합대사는 "광주는 민주주의, 인권의 가치를 중시하는 역사 가득한 도시인데다 친환경 디지털 전환이 매우 중요한 시점에서 광주는 미래를 준비하고 있는 도시다"며 "도시 간 협력을 통해 인적교류를 강화하고 끈끈한 관계를 맺자"고 말했다.
주한유럽연합대사와 유럽 19개국 주한대사는 광주시립미술관을 방문한 뒤 광주경제자유구역 미래형 자동차 산업지구에 있는 광주글로벌모터스, 친환경 부품인증센터 등을 찾아 현황을 살펴봤다.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