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11.28(화) 18:29
'세계 백신 전문가들 한자리에' 화순국제백신·면역포럼 개막

16~17일 미래 백신과 면역치료 위한 신기술 논의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11월 17일(금) 00:00
‘2023 화순국제백신·면역치료포럼’이 16일 화순 하니움 문화스포츠센터에서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구복규 화순군수, 국내외 백신·면역 전문가 등 9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막했다.
올해로 7회째를 맞은 ‘화순국제백신포럼’은 대한민국 대표 의학·백신 포럼으로, 국내외 석학들이 대거 참여했다.
이번 포럼은 17일까지 ‘미래 백신과 면역치료를 위한 신기술’을 주제로 백신·면역치료의 바람직한 발전방향에 대해 논의한다.
포럼 첫날 mRNA 백신 권위자인 미국 모더나 수석부사장인 카일 홀렌 박사가 ‘미래 암치료 해결책 mRNA’를 주제로 발표했다.
또 에피백스(EpiVax) 앤 드 그룻 CEO는 ‘더 효과적이고 안전한 맞춤형 백신을 위한 인간과 인공지능의 협업’이라는 주제발표에 나섰다.
일본 국립감염증연구소 타카하시 요시마사 센터장은 ‘백신과 치료제의 지능적 설계를 위한 사람 면역프로파일링’을 주제로, 중국 제약회사 IASO 바이오테라퓨틱스 왕 웬(맥스웰) 상무이사는 ‘CAR T 면역세포치료제의 현재, 도전 그리고 미래’를 주제로 발표했다.
국내에서는 국제에이즈백신이니셔티브(IAVI) 수석과학자 이정현 박사가 ‘글로벌 접근성을 높이기 위한 백신과 단클론항체 약품 개발’을 주제로 발표했으며 국제보건기술연구기금재단 이훈상 전략기획이사는 ‘개발도상국을 위한 미래 백신 기술에 대한 라이트재단의 비전’에 대해 발표했다.
국립감염병연구소 장희창 소장은 ‘국내 및 글로벌 백신분야에서 국립감염병연구소의 역할’, 서울대 화학과 석차옥 교수는 ‘백신과 면역치료를 위한 구조기반 인공지능’, 전남대 의과대학 민정준 교수는 ‘암 면역치료를 위한 박테리아 엔지니어링’ 등 백신·면역치료 분야의 세계적인 권위자들이 주제발표에 나서 관심이 집중됐다.
포럼 둘째날인 17일에는 국내 백신·면역치료 분야의 전문가들을 초빙해 ‘항암치료를 위한 면역요법 신기술’, ‘세계를 선도하는 면역학과 기초과학의 발전방향’, ‘글로벌 바이오 인력양성 추진전략’ 등의 발표가 이어질 예정이다.
구복규 화순군수는 "화순국제백신면역치료포럼은 전세계 바이오산업에 최첨단 비전을 제시해 화순과 전남, 더 나아가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였다"며 "화순군은 백신포럼을 앞세워 백신바이오의 메카로 거듭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화순=주용현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