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11.28(화) 18:29
영암, 지역특화 비자 외국인주민 정착지원금 지급

유학생·외국국적동포 등 120명 초기 정착지원금 60만원 지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11월 21일(화) 00:00
영암군이 ‘지역특화 비자시범사업’으로 지역우수인재 및 외국국적동포 등 외국인주민에게 3개월분 초기 정착지원금 60만 원을 지급한다고 20일 밝혔다.
법무부 주관의 지역특화형 비자시범사업은, 지자체에서 요구하는 자격 요건을 갖춘 외국인에게 해당 지역에서 일정기간 거주 및 취업 등을 조건으로, 비자 특례를 부여해 지역사회에 정착을 유도하고 지역경제 활동을 촉진하는 정책이다.
특히, 외국인주민 정착지원금은 지역별 특화 산업, 대학, 일자리에 필요한 외국인을 유인·정착하는 것이 목적이다.
영암군은 지역우수인재 ‘F-2-R’와 외국국적동포 ‘F-4-R’ 비자를 받은 120명에게 정착지원금 신청을 안내하고 있다.
대상자는 오는 25일까지 외국인주민지원센터에 방문해 신청서를 접수하면 된다. 지원금은 신청서 확인 후 오는 27일부터 12월 8일까지 지역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되고, 영암군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영암군은 정착지원금이 지역사회 내 이해와 소통, 지역경제 활성화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암군 관계자는 “생활인구 확대 및 조선산업 인력난 해소 등 성과를 가져온 지역특화형 비자시범사업으로 우수 외국 인재 유치와 정착 지원을 꾸준히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영암=김형두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