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4.06.20(목) 22:55
"광주시 사칭한 청년주택 사기, 속지 마세요"

'광주시 청년드림주택' 포털사이트 블로그 게재
정부 정책 명칭의 '드림'이라는 용어 차용한 듯
광주시·청년정책플랫폼 누리집서 사실 확인해야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4년 06월 07일(금) 00:00
광주시를 사칭한 청년 주택정책 허위광고가 등장해 주의가 요구된다.
5일 광주시에 따르면 최근 광주시를 사칭해 허위사실로 현혹하는 청년정책 관련 광고가 적발됐다.
해당 허위광고는 포털사이트 블로그 등에 '광주광역시 청년드림주택'이란 사업으로 게재돼 있다. 이는 광주시와 정부의 청년정책 명칭에 '드림'이라는 용어가 사용된다는 점을 이용한 것으로 보인다.
이 광고는 '광주광역시 청년드림주택, 지원대상, 근로여부, 소득여부, 선정 인원' 등의 내용을 담고 있으나 모두 허위사실이다.
광주시는 해당 허위광고와 관련 예방·재발방지 대책 마련과 법적 대응을 강구하고 있다. 또 이에 따른 전세사기 등 피해사실이 확인될 경우 피해자 구제에도 적극 나설 계획이다.
광주시 청년정책 관련 정보는 광주시와 청년정책플랫폼 누리집에서 확인 가능하다.
광주시 관계자는 "광주시 누리집이나 시 청년정책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정보를 모아놓은 '청년정책플랫폼' 누리집을 통해 사업 내용을 반드시 확인해 달라"고 말했다.
광주시는 이와 관련, 청년정책플랫폼의 문자알림 서비스를 신청한 지역청년 2만6000여 명을 대상으로 허위광고 관련 대응문자를 보내 주의를 당부할 계획이다.
광주시는 또 2023년 6월 시행된 전세사기 피해자 지원 및 주거안정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전세사기 피해자 접수·조사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국토교통부로부터 전세사기 피해자로 최종 결정되면 경·공매 절차 지원, 금융·주거 지원 등 각종 정부 지원과 취득세 면제, 재산세 감면 등을 시행한다. 광주시는 자체 예산을 편성해 일정 요건 충족시 이사비와 월세, 이자 지원 등 대책을 시행 중이다.
계약기간 만료 가구에는 전세사기 피해자 등 결정신청 상담·안내와 법률상담이 필요한 경우에는 광주시, 광주지방변호사회, 주택도시보증공사(HUG), 대한법률구조공단 등과 연계해 무료법률 상담을 지원한다.
광주시는 최근 광산구 쌍암동 등에서 발생한 전세피해에 대응하기 위해 국토교통부와 함께 오는 12일부터 3일 간 광산구청소년수련관에서 변호사, 법무사, 심리상담사 등이 참여한 '찾아가는 전세피해 지원 상담소'를 운영한다.
/김도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