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03.26(일) 18:37
장흥군 출신 김민재 ‘2023 설날 백두장사’ 등극

형제장사 문형석 금강급 1품·동생 문준석 태백급 2품 등극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01월 27일(금) 00:00

장흥군 회진면 출신 김민재(영암민속씨름단)가 지난 24일 영암실내체육관에서 개최된 ‘위더스제약 2023 설날장사씨름대회’ 백두장사(140㎏ 이하)에 올랐다.
실업무대에 첫 출전한 김민재는 8강에서 김진(증평군청)을 2-1, 4강에서 장성복(문경새재씨름단)을 2-0으로 꺽고 결승에서 오정민(문경새재씨름단)을 상대로 3-0으로 제압하며 백두장사에 등극했다.
김민재 선수는 지난해 6월 단오장사에 올랐고, 11월에 개최 된 천하장사 씨름대회에서는 1985년 이만기 장사 이후 37년만에 대학생 신분으로 천하장사에 등극하는 등 씨름판의 세대교체를 예고하면서 새로운 강자로 급부상하고 있는 선수다.
한편, 대한민국 민속씨름 최초로 형제장사에 등극했던 장흥출신 문형석 장사는 금강급(90㎏ 이하) 장사 결정전에서 최정만 선수에게 3-2로 아쉽게 역전패하여 준우승을, 동생 문준석 장사는 태백급(-80㎏) 4강에서 노범수 선수에게 패해 태백급 2품에 머물렀다.
김성 장흥군수는 내년도 씨름대회 유치를 위해 씨름장에 직접 방문하여“장흥군 출신 김민재 선수의 백두장사 등극을 4만 군민과 함께 진심으로 축하한다”고 격려했다.
이어 “금년 첫 메이저 대회인 설날대회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장흥군 출신 선수들의 피땀 어린 결실이 올 한해 장흥군의 큰 희망으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흥=임민기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