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 2023.11.28(화) 18:29
슈퍼레이스 이찬준·김재현·이창욱, 슈퍼6000 우승 경쟁

23일부터 영암군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 개최
2023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경기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2023년 09월 21일(목) 00:00
지난 3라운드 예선에서 서킷을 주행 중인 이찬준(엑스타 레이싱, 18번)과 이창욱(엑스타 레이싱, 24번)의 차량. 2023.09.20. (사진=슈퍼레이스 제공)
2023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을 대표하는 슈퍼 6000 클래스 총 8라운드 중 6라운드 경기가 펼쳐진다.
슈퍼 6000 클래스 경기가 오는 23일부터 전남 영암군에 있는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열린다. 오는 23일 예선, 24일 결승이 개최된다.
드라이버 포인트 1위부터 3위까지 차이는 단 16점 차이다. 1위 이찬준(86점), 2위 김재현(78점), 3위 이창욱(70점)이 최상위권에 올라 있다.
유력한 우승 후보로는 이창욱이 꼽힌다. 이창욱은 지난 라운드 리타이어로 핸디캡 웨이트가 없다. 이창욱은 3라운드 예선에서 슈퍼 6000 코스 레코드(2분10.593초)를 세웠다.
이찬준과 김재현은 핸디캡 웨이트를 얹는다. 지난 라운드 성적에 따라 각각 이찬준이 50㎏, 김재현이 80㎏을 더 얹고 달린다.
이들 외에 주목할 선수는 장현진이다. 장현진은 5라운드에서 시즌 첫 포디엄(2위)에 올랐고 후반기 반등을 노린다. 장현진은 최근 2년 연속 전남GT에서 우승했다.
슈퍼 6000 6라운드 디지털 중계는 슈퍼레이스 공식 유튜브 채널, 네이버 스포츠, 페이스북을 통해 이뤄진다. 24일 오후 1시50분부터 주관 방송사 채널A와 채널A 플러스가 TV로 생중계한다.
/영암=김형두 기자
호남매일 honamnews@hanmail.net
회사소개회원약관개인정보보호정책제휴문의고충처리인광고문의기사제보
호남매일신문 광주광역시 북구 무등로 166 4층 | 대표이사 : 고제방 | 편집국장 : 최춘의 | 대표전화 : 062)363-8800 | E-mail : honamnews@hanmail.net
[ 호남매일신문 ]를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는 무단 사용, 복사, 배포 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